Press "Enter" to skip to content

‘괴물’ 은가누, 가네 누르고 UFC 헤비급 최강자 됐다 [UFC]

UFC 현 헤비급 챔피언 프란시스 은가누(36)가 잠정 챔피언 시릴 가네(32)를 눌렀다.
은가누는 23일 오전(이하 한국시간)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혼다센터에서 열린 종합격투기 대회 ‘UFC 270’ 메인이벤트 ..


– 출처 : https://www.mk.co.kr/news/sports/view/2022/01/68471/