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ress "Enter" to skip to content

“올해 가계·자영업자 부채 최대 뇌관”

금융당국 수장들이 올해 최우선 과제로 가계 부채, 자영업자 부채, 비은행권 리스크 등 세 가지를 꼽았다.
고승범 금융위원장과 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은 6일 서울 여의도 금감원에서 열린 신년 회동에서 이같이 밝..


– 출처 : https://www.mk.co.kr/news/economy/view/2022/01/17745/