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ress "Enter" to skip to content

유칼립투스 잎사귀로 돌아온 ‘스파이더 마망’

1982년 뉴욕현대미술관 첫 회고전을 앞두고 진행한 한 미술잡지 인터뷰에서 당시 71세였던 미국 화가이자 조각가인 거장 루이스 부르주아(1911~2010)는 이렇게 고백했다. 유년 시절 아버지와 가정교사의 길고 긴 ..


– 출처 : https://www.mk.co.kr/news/culture/view/2021/12/1209390/