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ress "Enter" to skip to content

한화 새 外人타자 터크먼 “건강한 시즌 목표…기록은 따라와”

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새 외국인 타자 마이크 터크먼(32)이 새로운 도전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.
터크먼은 5일 한화 구단을 통해 “새 시즌을 한화와 함께 하게 돼 기쁘고 흥분된다. 새로운 리그에서 새로운 경험..


– 출처 : https://www.mk.co.kr/news/sports/view/2022/01/14688/