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ress "Enter" to skip to content

황의조, 유럽진출 후 첫 해트트릭… 한국인 리그앙 최다골

황의조(30)는 지난 2019년 여름 프랑스 리그앙의 보드도와 계약을 맺으며 유럽무대에 첫발을 내디뎠다. 당시만 해도 그가 이 무대에서 특별한 족적을 남길 것이라는 기대는 크지 않았다. 아시아 정상권 스트라이커로 평가받았지만 도전을 시작한 것이 27세라는 늦은 나이였던 탓이다. 적응기간 등 고려할 때 그에게 주어진 시간이 너무 짧은 것처럼 보였다.

하지


– 출처 : https://www.segye.com/newsView/20220124507853